• Research Article

    국경 너머의 보더 - 오늘날 보더는 어디에 있고 무엇으로 이루어졌는가? -

    Borders beyond National Borders: Where are They and What are They Made of?

    박위준

    Weejun Park

    본 연구는 한국의 보더에 대한 이해를 확장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한다. 그동안 ‘보더’는 ‘국경’ (또는 ‘경계’)으로 번역되곤 했으며, 보더에 대한 여러 경험적 연구들도 …

    This study argues for the reconceptualization of borders in South Korea. The term ‘border’ has commonly been translated as ‘국경’ (or ‘경계’), …

    + READ MORE
    본 연구는 한국의 보더에 대한 이해를 확장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한다. 그동안 ‘보더’는 ‘국경’ (또는 ‘경계’)으로 번역되곤 했으며, 보더에 대한 여러 경험적 연구들도 휴전선 등의 국경(지역)에 집중해왔다. 본 연구는 보더에 대한 최근의 연구를 검토하고 한국의 사례를 분석함으로써 국경이라는 개념이 오늘날 보더의 변화를 충분히 포착하기 어렵다고 주장한다. 보더는 국가의 가장 외곽선에서 국토를 둘러싸는 선일 뿐 아니라 영토의 안팎으로 확장되는 것까지 포함하는 것으로 이해되어야 하며, 그 구성의 측면에서도 이는 철조망, 벽, 초소 뿐 아니라 제도, 문서, 물질, 인간과 비인간, 실천 등이 모두 얽힌 것으로 이해될 필요가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국경보다 더 넓은 개념으로서 별도로 보더라는 용어를 사용하는 것이 이러한 변화를 포착하는 한 방법이 될 수 있다고 제안한다.


    This study argues for the reconceptualization of borders in South Korea. The term ‘border’ has commonly been translated as ‘국경’ (or ‘경계’), with many empirical studies that primarily focus on national borderlines(or zones), such as the Military Demarcation Line. By reviewing recent research on borders and migration and analyzing changes in South Korean borders, this study asserts that the current concept of borders, as represented by the term ‘국경,’ struggles to fully capture the changes in contemporary borders. Borders should be understood as extending beyond the state’s outermost edges, encompassing both internal and external locations of the territory. They should also be viewed as complex compositions, involving institutions, documents, materials, human beings, non-human entities, and various practices, in addition to physical fences, walls, and guard posts. Thus, this study proposes that using the term ‘border’ without translation could provide a broader concept, allowing for a better grasp of the spatial expansion and increasing complexity of contemporary borders.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위성영상과 딥러닝을 이용한 새만금 간척지의 벼 수확량 예측 연구

    A Study on the Prediction of Rice Yields of Agricultural Use in Saemangeum Reclaimed Land Using Satellite Imagery and Deep Learning

    임수영, 하은혜, 이건학

    Sooyoung Lim, Eunhye Ha, Gunhak Lee

    새만금 종합개발계획 착공 30년이 지난 현재, 새만금 사업에 대한 진단이 필요한 시점이다. 특히 새만금의 농생명용지는 가장 최근 완료 시점(2020년)이 도래한 1단계 개발계획의 …

    As 30 years have passed since the start of the Saemanguem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it is time for a diagnosis of the …

    + READ MORE
    새만금 종합개발계획 착공 30년이 지난 현재, 새만금 사업에 대한 진단이 필요한 시점이다. 특히 새만금의 농생명용지는 가장 최근 완료 시점(2020년)이 도래한 1단계 개발계획의 주요 목표이며, 최근 해당 용지 내 임시영농 임대 구역에서 농업 활동이 시작되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새만금 간척지 임시영농 구역의 농업용지 조성 및 식량 생산 가능성에 대한 평가를 위한 심층신경망 모델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전국의 논 토지피복에 대해 시공간적 변이를 반영하는 데이터셋을 구성하였고, 위성영상 기반 강화식생지수(EVI), 식생토양염분지수(VSSI), 지표수분지수(LSWI) 및 기상 변수를 사용하여 훈련을 진행하였다. 기존 연구에서 제시한 머신러닝 모델(Random Forest, GBDT, Adaboost, Linear regression)들과 성능을 비교한 결과, 본 연구에서 제안하는 DNN 모델이 RMSE 7.5901(t), R2 0.9980로 우수한 성능을 보였다. 이를 새만금 임시영농 구역에 적용한 결과, 2022년 기준 전국 평균 벼 수확량인 518kg/10a에 못 미치는 415kg/10a의 2023년 예측 수확량을 나타내었다. 본 연구는 위성영상 데이터와 딥러닝을 통해 새만금 간척지 농업용지의 잠재적 활용성을 보다 구체적으로 진단함으로써 향후 지속가능한 새만금 토지이용 계획과 정책 수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As 30 years have passed since the start of the Saemanguem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it is time for a diagnosis of the Saemangeum project. In particular, the agricultural land in Saemangeum is a major goal of the first phase of the development plan, which was most recently completed (2020), and agricultural activities have recently begun in the temporary agricultural lease area. In this context, this study aims to present a deep neural network model that can provide an assessment of the potential for agricultural land creation and food production in regions designated for temporary farming from agricultural land in Saemangeum. For this purpose, the Enhanced Vegetation Index (EVI), Vegetation Soil Salinity Index (VSSI), Land Surface Water Index (LSWI) constructed from satellite images, and meteorological variables were used to construct a dataset that reflects spatiotemporal variation in paddy land cover across the country. As a result of the validation of the model, the RMSE (Root Mean Square Error) was 7.5901 (t) and R2 was 0.9980 which demonstrated excellent performance compared to previous studies of several machine learning models such as Random Forest, GBDT, Adaboost, and Linear Regression. When applied to the region designated as temporary farming areas, it demonstrated an average expected yield of 415kg per 10a, which was lower than the national average rice yield standard of 518kg per 10a in 2022. This study is expected to be used for the future sustainable land use plan for Saemangeum and policymaking, by specifically showing the potential utilization of agricultural lands in Saemangeum through satellite images and a deep learning approach.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신도시관광과 주거지의 관광지화 톺아보기 - 장소애착을 중심으로 -

    Exploring New Urban Tourism and the Touristification of Neighborhoods through the Lense of Place Attachment

    김민지

    Minji Kim

    관광객이 도시의 평범한 일상 체험을 통해 진정한 경험을 추구하고자 하는 욕구가 강화하며 기존에는 관광지로 분류되지 않았거나, 관광지로 개발되지 않았으며, 개발로부터 소외된 지역으로 …

    As a worldwide phenomenon, recently, many tourists have been seeking out urban neighborhoods for a more authentic experience, which has converted many …

    + READ MORE
    관광객이 도시의 평범한 일상 체험을 통해 진정한 경험을 추구하고자 하는 욕구가 강화하며 기존에는 관광지로 분류되지 않았거나, 관광지로 개발되지 않았으며, 개발로부터 소외된 지역으로 인식되었던 공간이 관광지로 등장하는 신도시관광이 세계적인 현상으로 대두하였다. 우리나라 역시 도시의 일상을 경험할 수 있고 옛 모습이 남아있는 도심 속의 낙후된 마을을 중심으로 신도시관광지가 증가하는 양상을 보인다. 서울의 이화벽화마을과 부산의 감천문화마을이 바로 대표적인 사례 중 하나로, 모두 도심에 위치한 낙후된 동네로 알려져 있었으나 도시민의 일상을 경험할 수 있는 곳이자 마을미술프로젝트의 시행으로 인해 예술적 색채가 더해지며 ‘관광지’로 유명세를 얻게된다. 그러나 ‘주거지’이자 ‘관광지’라는 두 이질적 속성의 공존은 복잡한 근린변화를 야기했다. 이에 본 연구는 주거지의 관광지화가 장소를 어떻게 재구성하는지를 살펴보기 위해 인간-장소 간에 형성된 정서적・심리적 유대감을 살펴볼 수 있는 개념인 장소애착 렌즈를 통해 인터뷰와 참여관찰 등 질적방법론을 활용하여 두 사례지역을 구성하고 있는 다양한 행위자(주민, 신주민, 상인, 예술가)가 신도시관광의 확산으로 인해 초래된 주거지의 관광지화를 어떻게 인식하고 경험하는지를 탐색했다. 이를 통해 장소애착이 착근성이나 문화적・미학적 감상에 기반하는 복수적(plural) 표현과 근린변화 속에 나타나는 소외감 및 복잡한 이해관계 등으로 인해 조정(adapt)과정을 거치는 유동적(fluid)이고 역동적인 개념이라는 점을 제시한다.


    As a worldwide phenomenon, recently, many tourists have been seeking out urban neighborhoods for a more authentic experience, which has converted many areas not initially planned or marketed for tourists into tourist destinations. Neighborhoods, such as Ihwa Mural Village in Seoul and Gamcheon Culture Village in Busan, South Korea, have become popular destinations due to tourists’ desire to seek local experiences through everydayness as well as the implementation of public art projects that added artistic components to these places. However, the coexistence of the contrasting attributes of being both residential neighborhoods and tourist attractions has resulted in complicated outcomes and has led to complex social and economic changes that have affected residents’ place attachment to the neighborhoods. This study examines how new urban tourism-led neighborhood change reconstructs human-place relationships, utilizing the concept of place attachment which explores the emotional and psychological bonds between people and places. Qualitative research methods, such as interviews and participant observations, were employed to explore how various stakeholders (residents, new residents, merchants, artists) of these two case studies perceive and experience the neighborhood change brought by tourism. Findings reveal that place attachment encompasses plural and flexible expressions that manifest in different types, valences, and intensities. Also, place attachment could undergo an adaptive process contingent upon a series of neighborhood events that affect residents’ quality of life and conflicting benefits.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환경 변화에 따른 몽골 북부 풍성 퇴적층 발달 과정

    Episodic Aeolian Deposit Formation Related to Paleo-environment in Northern Mongolia

    홍성찬, 성영배

    Seongchan Hong, Yeong Bae Seong

    풍성 퇴적층은 전지구적으로 널리 분포하며 제4기 빙기-간빙기의 반복적인 기후 변화를 잘 기록하고 있어 고기후 복원을 위한 중요한 대리 자료이다. 풍성 퇴적층은 다른 …

    Aeolian deposits are widely distributed globally and important proxies for paleo-climate reconstruction, recording the climatic changes at Quaternary. Aeolian deposits inform changes …

    + READ MORE
    풍성 퇴적층은 전지구적으로 널리 분포하며 제4기 빙기-간빙기의 반복적인 기후 변화를 잘 기록하고 있어 고기후 복원을 위한 중요한 대리 자료이다. 풍성 퇴적층은 다른 대리 자료에서는 복원할 수 없는 풍속 등 바람 에너지의 변화를 기록하고 있으며 특히 퇴적물의 입도 및 대자율 특성은 과거 기후의 영향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본 연구에서는 현지 답사를 통해 채취한 5개 지점의 풍성층 시료에 대해 연대측정과 입도 분석 및 대자율 측정을 실시하여 퇴적 당시 풍성 환경의 변화 가능성에 대해 논의해 보고자 한다. 본 연구는 몽골 북부 지역에 분포하는 풍성 퇴적층의 발달과정을 통해 이 지역의 환경 변화를 밝히고자 하였다.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북쪽 러시아 국경 인근의 수흐바타르 사이의 약 300km 길이의 넓은 지역에 걸쳐 사구 혹은 뢰스와 같은 풍성 퇴적층이 두껍게 나타난다. 이 지역은 몽골 북부의 대규모 하천인 오르혼 강과 셀렝게 강이 흐르며 형성된 최대 폭 15km의 넓은 범람원이 나타나 풍성 물질의 공급이 원할한 지역으로 하천에 의해 이동, 퇴적된 모래와 실트가 계절에 따른 강한 바람에 의해 재이동되어 퇴적된 지형으로 판단된다. 이 풍성층의 퇴적 시기는 18-27ka와 0-5ka의 두 시기로 크게 구분되며 각각 건조도 증가와 식생 정착에 따른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Aeolian deposits are widely distributed globally and important proxies for paleo-climate reconstruction, recording the climatic changes at Quaternary. Aeolian deposits inform changes in wind energy, such as wind speed, which is not easy to be reconstructed directly from other proxy data. The grain size and magnetic susceptibility of the deposits are known to be sensitive indicators of climatic change. In this study, age dating, grain size analysis, and magnetic susceptibility measurements were conducted on samples collected from five locations to elucidate the changes in the aeolian environment at the time of deposition. This study documents environmental changes in northern Mongolia by examining the development of aeolian deposits. There are thick aeolian deposits, resembling loess or loess-like sediments in ~300 km wide area between Ulaanbaatar and the northern Russian border near Sukhbaatar. This area has a wide floodplain with a maximum width of 15 km, formed by the Orkhon and Selenge rivers, which are major rivers in northern Mongolia. The floodplain facilitates the efficient supply and deposition of aeolian material. The sand and silt, transported and deposited through river processes, are subject to be in motion by seasonal strong winds, leading to their re-mobilization and re-deposition in the landscape. The timing of aeolian deposit is distinguished into two phases: 18-27ka and 0-5ka, with each period appearing to be influenced by an increase in aridity and vegetation cover.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전지구 해역 별 태풍 기후 값 고찰

    Study on the Tropical Storm Climatologies of Global Ocean Basins

    강남영

    Namyoung Kang

    본 논문은 국내 독자를 고려하여 중심부근 최대지속풍속이 17ms-1 이상인 열대저기압을 “태풍”으로 명명하고, 긴 시간에 걸쳐 나타나는 태풍의 속성 또는 종합적인 상태를 …

    To begin with, “tropical storm climate” is defined as properties or an overall state of the tropical storm behaviors. Though the tropical …

    + READ MORE
    본 논문은 국내 독자를 고려하여 중심부근 최대지속풍속이 17ms-1 이상인 열대저기압을 “태풍”으로 명명하고, 긴 시간에 걸쳐 나타나는 태풍의 속성 또는 종합적인 상태를 “태풍 기후”로 정의한다. 태풍은 오랜 연구의 대상이었지만 그 기후 값이 지리적으로 어떻게 분포하는지에 대한 이해가 분명하지 않은 상황이다. 이는 지역별 기상업무 기관들의 관측 방식이 달라 분석 결과를 지역 간에 비교하는 것이 쉽지 않으며, 신뢰할 수 있는 수준의 관측 값이 갖추어진 지도 오래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본 연구는 이전 연구(Kang and Elsner, 2015)의 방식을 따라 1분 평균풍속의 관측 방식을 기반으로 하는 미군 합동태풍경보센터와 미국립허리케인센터의 베스트트랙들을 연동한 통합 태풍 관측자료를 구성함으로써 분석 결과를 지역 간에 비교할 수 있게 하였다. 또한, 최신 평년기간(1991-2020년)에 대한 전지구 해역별 태풍의 기후 값을 통해 불확실한 1980년대 초기의 관측 값이 포함되지 않은 신뢰할 수 있는 평년기후 값의 지리적 분포를 확인할 수 있었다. 태풍 기후를 나타내는 일련의 지표로서 본 논문은 발생 수, 강도, 활동도와 강도 효율을 다루었다. 이들은 서로 물리적으로 연결되어 있어 태풍 기후를 종합적으로 이해할 수 있게 도와준다. 결과적으로 북서태평양의 태풍이 연평균 발생 수(25.7개)는 물론 연평균 생애 최대발달 강도(43.0ms-1)에서 모두 전지구 해역들 중 최고 값을 보임에 따라 독보적인 활동도를 기록하고 있으나, 태풍 수의 감소에 따라 나타날 수 있는 강도의 효율은 가장 낮은 수준을 보임을 알 수 있었다. 북서태평양의 태풍은 이로써 전지구 해역들 중 기후 값의 특징이 가장 분명하게 드러나는 해역임을 확인하였다.


    To begin with, “tropical storm climate” is defined as properties or an overall state of the tropical storm behaviors. Though the tropical storm has been a long-standing concern to researchers, the geographical distribution of the tropical storm climate is still not clear. The uncertain tropical storm climate results from the different observation rules by regional meteorological centers, and the short period of reliable observations on the tropical storm so far. To overcome the limitations of tropical storm climate analysis, this study constitutes a unified version of best-track data from the Joint Typhoon Warning Center and the National Hurricane Center in the U.S. (Kang and Elsner, 2015). Since recording the tropical storm intensity by the same 1-min average MSWs, the unified best-track data enables comparing the tropical storm climatologies among different regions. Subsequently, the climatological normals of the tropical storm climate during the 30 years (1991-2020) are examined over the global ocean basins using the chain of indexes such as frequency, intensity, activity and the efficiency of intensity. The results represent the first reliable climatological normals excluding the uncertain observations prior to the early 1980s. Results show that the western North Pacific, having the vast ocean area, spawns the largest number of tropical storms with the strongest lifetime-maximum intensity among the ocean basins, which subsequently leads to the strongest tropical storm activity. On the other hand, it is noted that the efficiency of intensity in the western North Pacific shows the smallest variance among the regions. Overall, the western North Pacific is confirmed to be the most unique ocean basin with the distinctive climatological indexes.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최근린 권역을 고려한 인구감소지역 간 흐름의 공간적 연관성 탐색에 관한 연구

    Measuring Spatial Associations of Intercity Flows between Depopulation Regions Considering Nearest Neighborhoods

    이승연, 황태건, 이원도, 황철수

    Seungyeon Lee, Taekeon Hwang, Won Do Lee, Chul Sue Hwang

    우리나라는 급격한 총인구 감소와 인구 불균형으로 인해 심각한 인구감소 위기에 직면하였다. 정부는 장기적인 인구감소와 경제적 쇠퇴를 방지하기 위해 89개의 인구감소지역을 지정하였다. 인구감소 …

    South Korea faces a serious demographic crisis, characterised by a faster total population decline and imbalance of population flows, particularly rural-to-urban migration …

    + READ MORE
    우리나라는 급격한 총인구 감소와 인구 불균형으로 인해 심각한 인구감소 위기에 직면하였다. 정부는 장기적인 인구감소와 경제적 쇠퇴를 방지하기 위해 89개의 인구감소지역을 지정하였다. 인구감소 문제에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선 지자체 간 연계・협력이 필요하며, 상호연관성을 측정해야 한다. 기존 연구들은 지역 간 상호연관성을 측정하기 위해 기종점의 쌍별 비교에 중점을 두고 분석하였다. 하지만, 개인의 활동은 거주지와 근무지에 국한되지 않기에 다양한 지역으로의 이동을 고려해야 한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인구감소지역에서의 인구이동과 소비 흐름 사이의 이변량 상호연관성을 측정하고, 근린지역 범위에 따른 적정 공간 권역 임계치를 확인하였다. 인구감소지역은 가까운 거점도시와의 강한 상호연관성을 가지므로 인구감소 대응 정책 수립에 있어 근린지역에 고려한 정책 수립의 필요성을 강조하고자 한다.


    South Korea faces a serious demographic crisis, characterised by a faster total population decline and imbalance of population flows, particularly rural-to-urban migration of young people. The central government has designated 89 cities and counties across South Korea as "depopulation regions" for intensive support. Partnerships and collaboration with these local authorities are necessary to tackle long-term population and economic decline. To do this, it is vital to understand and measure the magnitude of inter-city relationships between regions. Previous studies have tended to measure inter-city relationships using inter-city flows data, but focused on origin-destination pairwise analysis. However, daily activity spaces of individuals are not limited to near homes and workplaces, as people can visit more destinations during their daily routines. To this end, this study measures the relationships between depopulation regions and evaluates their spatial associations, which accounts for neighboring areas. The analysis results find strong associations between depopulation regions, but these associations are relatively insignificant without considering their neighboring areas. The paper concludes by discussing the policy implications of these findings.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고성-속초 일대 제4기 후기 해안단구 지층서

    Geochronology of the Late Quaternary Marine Terraces along Goseong-Sokcho

    신재열, 홍성찬, 김동은, 류희경, 홍영민

    Jae-Ryul Shin, Seong-Chan Hong, Dong-Eun Kim, Hui-Gyeong Ryu, Yeong-Min Hong

    강원도 고성군 아야진리와 속초시 대포동 일대에는 해발고도 60m 이하 고도에서 세 단의 해안단구가 발달하고 있는 것이 확인되며, 이 중 제1면(MT1)은 …

    Along Ayajin in Goseong and Daepo in Sokcho of the Korean Peninsula, flights of three terraces are developed to 60m above sea …

    + READ MORE
    강원도 고성군 아야진리와 속초시 대포동 일대에는 해발고도 60m 이하 고도에서 세 단의 해안단구가 발달하고 있는 것이 확인되며, 이 중 제1면(MT1)은 해발고도 ~10m, 제2면(MT2)은 15~35m, 제3면(MT3)은 30~60m 사이에 분포하고 있다. 각 단구면의 퇴적상은 주로 사력층 내지 사질 실트층과 사질 점토층으로 나타난다. 각 단구면의 형성 시기는 OSL 및 IRSL 연대 측정 결과 MT3의 경우 21만 년 전후, MT2의 경우 12만 년 전후로 확인되어 각각 최종 간빙기 전 간빙기(MIS 7)과 최종 간빙기 극성기(MIS 5e)에 대비된다. 본 연구의 결과는 동해안 일대의 기존 연구 결과들과 해안단구의 분포 특성 및 분포 고도, 형태, 형성 시기 등에 있어 유사하게 나타나는 바 상호 신뢰도를 가지는 것으로 판단되며, 특히 동해안 지역에서 20만 년 전후의 MIS 7 시기에 형성된 해안단구가 절대 연대 자료를 바탕으로 동정된 것은 유의미한 결과인 것으로 생각된다.


    Along Ayajin in Goseong and Daepo in Sokcho of the Korean Peninsula, flights of three terraces are developed to 60m above sea level, with the first(lowest) (MT1) distributed between ~10m, the second (MT2) between 15m and 35m and the third (MT3) between 30m and 60m. The terraces contain part of thick beds of sediments comprising gravels, sand and sandy silt. The obtained OSL and IRSL ages are ca. 210,000 years BP for MT3 and ca. 120,000 years BP for MT2 and the ages are well assigned to the penultimate interglacial period (MIS 7) and the last interglacial period (MIS 5e), respectively. Based on the distribution, altitudes and formative ages of terrace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considered to have mutual reliability as they appear very similar to some previous results. In particular, it is significant that the marine terraces formed during the MIS 7 was identified based on absolute dating results for the establishment of geochronology of the late Quaternary terraces in the eastern coast of the peninsula.

    - COLLAPSE
    31 December 2023
  • Research Article

    1959년 중화인민공화국 국경지도집을 통해 본 백두산 지역 국경 인식

    『The Border Atlas of PRC』(1959) and the Understanding of Baekdu Mountain Border

    李康源

    Kang-Won Lee

    이 논문은 1959년 『중화인민공화국 국경지도집(中華人民共和國邊界地圖集)』에 실린 「장백산(백두산) 천지 지역 지도)」의 분석을 통하여 당시 중국의 백두산 지역 국경 인식에 대해 검토하고, 이 지도에 …

    This paper examines PRC’s perception of the border on the Baekdu Mountain region at the time through an analysis of the 「Map …

    + READ MORE
    이 논문은 1959년 『중화인민공화국 국경지도집(中華人民共和國邊界地圖集)』에 실린 「장백산(백두산) 천지 지역 지도)」의 분석을 통하여 당시 중국의 백두산 지역 국경 인식에 대해 검토하고, 이 지도에 인용된 북한 지도의 국경표시와 관련하여 그 유래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다음과 같은 점을 결론으로 제시하고 있다. 첫째, 이 지도에 그려진 중국의 국경표시 방식은 조-청 간의 국경협상에서 제시되거나 주장된 적이 없다. 둘째, 이 지도에 그려진 북한의 국경표시 방식 역시 조-청 간의 협상에서 제시되거나 주장된 적이 없다. 셋째, 이 지도에 표시된 중국의 간도협약 이해는 오류이다. 넷째, 이 지도에 표시된 북한의 국경표시 방식은 일제지형도(1/5만) 백두산 지역 지도의 제도구역, 간도협약 그리고 김일성의 항일운동 밀영과 관련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넷째, 두만강 상류 일부 구간에서 양국은 일제지형도(1/5만)에 따라 이해된 간도협약에 기초하여 실질적 관할구역을 설정한 것으로 보인다. 그럼에도 당시 중국은 그러한 사실을 인식하지 못하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This paper examines PRC’s perception of the border on the Baekdu Mountain region at the time through an analysis of the 「Map of the Changbai(Baekdu) Mountain Cheonji Area」 in 『The Border Atlas of PRC』(1959), and attempts to confirm the origin of the border markings on the North Korean map cited in the map. The following points are presented as the conclusions. First, China’s border marking method depicted on this map was never presented or insisted upon in border negotiations between Joseon Korea and Qing China. Second, North Korea’s border marking method drawn on this map was also never presented or insisted on in the negotiations between Joseon Korea and Qing China. Third, China’s understanding of the Gando Agreement shown in this map is an error. Fourth, North Korea’s border marking method shown on this map is presumed to be related to the drawing area of ​​the Baekdu Mountain region on the Japanese topographic map(1/50,000), the Agreement Concerning Gando, and Kim Il-sung’s secret camp for the anti-Japanese movement. Fourth, in some sections of the upper Duman(Tumen) River, the two countries appear to have established substantive jurisdictional areas based on the Agreement Concerning Gando as understood according to the Japanese topographic map(1/50,000). Nevertheless, it is presumed that China at the time was not aware of it.

    - COLLAPSE
    31 December 2023
  • Book Review